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활동 실시

- 환경오염행위 3단계 구분 특별감시· 단속 추진 -

방수옥 기자 승인 2022.06.22 17:33 | 최종 수정 2022.06.22 17:34 의견 0
중구청사 전경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하절기 환경오염사고예방을 위해 오는 27일부터 8월말까지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감시활동은 장마 및 집중호우 시 사업장 내 폐수나 폐기물 등 오염물질이 공공수역으로 유입되는 것을 방지하고자, 구는 단계별로 나눠 실시하게 됐다.

먼저 1단계로 7월초까지 관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 감시‧단속계획을 홍보해 사업장의 자체점검을 유도한다. 2단계는 7월부터 8월초까지 집중호우를 틈탄 폐수 무단배출, 방지시설 부적정 운영으로 인한 오염물질 초과배출 등 환경오염 불법행위 근절을 위해 철저한 감시·단속을 추진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무허가 배출시설 설치운영 여부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적정관리 여부 ▲집중호우로 인해 파손, 훼손된 방지시설 운영여부 ▲폐기물 불법투기 ▲환경관련법 준수여부 등이다.

마지막 8월에는 집중호우 등으로 고장‧훼손된 시설 복구는 물론 환경 관리 역량이 부족한 사업장에 대해 안정적인 환경관리가 이뤄지도록 기술지원을 실시한다.

박용갑 청장은 “이번 특별감시기간 중 위반사항 적발업소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의거 행정처분이나 고발조치를 취할 방침”이라며, “사업장에서는 책임의식을 갖고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강조했다.

저작권자 ⓒ BK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