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금강생태마당 해바라기 꽃으로 물들다

- 세천동 금강생태마당에 여름꽃 해바라기 만개, 풍성한 볼거리 제공 -

방수옥 기자 승인 2022.07.26 11:06 의견 0
만개한 해바라기로 장관을 이루고 있는 '금강생태마당' / 동구청 제공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코로나19와 폭염으로 지친 구민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세천동 금강생태마당에 해바라기, 백일홍 등 여름꽃 6만 본을 식재했으며, 26일 현재 해바라기가 만개해 노란 물결로 장관을 이루고 있다고 밝혔다.

구는 금강생태마당뿐만 아니라 관내 주요 지역인 대전역 앞, 복합터미널, 대청호 명상정원, 동구청 등에 메리골드, 페튜니아, 안젤로니아 등 1만 7천 본을 식재해 아름다운 꽃향기로 가득한 동구를 조성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코로나19와 폭염으로 지친 구민들이 아름다운 꽃향기 속에서 조금이라도 위로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 기간에 맞춰 주요 도심지역에 계절 꽃(국화, 메리골드, 산파첸스 등)을 활용해 입체화단을 조성하고 걸이형·대형화분에 식재해 아름다운 꽃도시 동구 조성에 방점을 찍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 BK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